매일 성경 _ 마태복음 4:7

2019년 07월 15일

묵상 카드, 성경 구절 해석,말씀 카드,


성경 구절은 예수님께서 사탄에게 경고한 말씀입니다. 사탄이 매번 예수님을 시험하는 과정에서, 사탄에게는 하나님에 대한 경외심이 없다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사탄은 예수님이 곧 하나님이라는 것을 분명히 알면서도 온갖 방법으로 예수님을 시험한 것입니다. 예수님의 이 말씀은 사탄에게 한 것이고, 또한 하나님을 따르는 우리에게 한 말씀입니다. 왜냐하면 우리 역시 하나님을 알지 못해 일상생활 속에서도 늘 하나님을 시험하고 고의로 하나님을 거역하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사탄에 의해 패괴되었기 때문에 일이 닥치면 쉽게 사탄의 본성을 드러내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말씀하신 바와 같습니다. 『예수의 이 말씀에 진리가 담겨 있지 않느냐? (그렇습니다.) 진리가 담겨 있다. 겉보기에 명령의 말씀, 아주 간단한 말씀 같아도 사람과 사탄은 이를 자주 거스른다. 그래서 예수는 사탄에게 “주 너의 하나님을 시험치 말라”라고 말씀한 것이다. 사탄이 항상 그렇게, 그칠 줄을 모르고 하나님을 시험하기 때문이다. 다시 말해, 부끄러운 줄도 모르고 그렇게 행동하는 것이다. 사탄의 본성과 본질에는 하나님에 대한 두려움이나 경외심이 존재하지 않는다. 사탄은 하나님의 곁에서 하나님을 보았어도 자신도 모르게 하나님을 시험한 것이다. 이 때문에 예수는 사탄에게 “주 너의 하나님을 시험치 말라”라고 말씀한 것이다. 하나님이 사탄에게 항상 하는 이 말씀이 오늘날에도 유효하지 않으냐? (유효합니다. 저희도 자주 하나님을 시험하기 때문입니다.) 왜 사람도 자주 하나님을 시험하는 것일까? 사람에게 사탄의 타락 성품이 가득하기 때문이 아니냐? (그렇습니다.) 그럼 위의 사탄이 했던 말들을 사람도 자주 하지 않느냐? 어떤 상황에서 말하느냐? 사람은 시간과 장소를 상관하지 않고 입버릇처럼 한다. 이는 사람의 성품이 사탄의 타락 성품과 전혀 다르지 않다는 증거이다. 예수가 아주 간단한 말씀을 했지만, 이는 진리를 대변하는 것이자 사람에게 필요한 것이다. 그럼 예수가 사탄과 언쟁을 벌이며 한 말씀이 있느냐? 사탄과 맞붙어 싸우면서 한 말씀이 있느냐? (없습니다.) 그는 사탄의 시험을 어떻게 생각했느냐? 역겨운 느낌이 들거나 혐오감이 들지 않았겠느냐? (그렇습니다.) 혐오감, 역겨운 감정을 느꼈음에도 불구하고 그는 사탄과 언쟁을 벌이지 않았다. 사탄에게 큰 이치를 설명하는 일은 더더욱 없었다. 왜 그랬을까? (사탄이 줄곧 그렇게 해 왔고 바뀌지 않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사탄은 이치로 깨우치는 것이 불가능하기 때문이라고 볼 수 있겠느냐? 사탄은 하나님이 진리라는 사실을 영원히 알지도, 인정하지도 못한다. 그것이 사탄의 본성이다.』

그러므로 하나님 앎을 추구하는 것은 그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만일 하나님을 알지 못하면 우리는 천연적인 본성에 따라 언제 어디서나 하나님의 성품을 거스를 수 있습니다. 어떤 일이 닥쳤을 때 자신의 뜻과 불순물이 있고 심지어 하나님께서 사람의 관념과 맞지 않는 일을 마련해 주시면 하나님의 사역을 판단하는데 결과는 매우 심각합니다. 그래서 하나님을 알고 경외심이 있는 사람만이 하나님의 뜻을 헤아릴 수 있으며 어떤 일이 닥쳐도 하나님 앞에 와서 마음을 평온히 하고 하나님의 뜻을 구할 수 있는 것입니다.


  • 추천 내용

하나님을 경외하는 3가지 방법 – 어떻게 하나님을 경외하는 삶을 살 것인가

  • 추천 찬양

‘하나님의 약속’ 사이트를 애용해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예수님은 마지막 때에 오셔서 성도들을 데리고 천국에 들어갈 것이라고 약속하셨습니다. 그리고 말세인 지금 주의 재림에 관한 예언은 기본적으도 다 이루어졌습니다. 성경에 예언된 말세의 대재난도 이미 눈앞에 다가왔습니다. 그렇다면 대재난이 오기 전, 어떻게 하면 하나님 앞으로 올려져 보호를 받을 수 있을까요? 소통을 원하시는 분은 하단의 채팅창을 이용해 주십시오. 함께 주의 재림을 맞이하는 길을 찾아봅시다.

성경 테마, 영적 생명의 양식, 신앙 문답, 복음 영상 등 풍성한 묵상 자료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메신저를 클릭하신 후 묵상 내용을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매일의 하나님 말씀 <일곱 우레가 크게 울리다 ― 하나님나라의 복음이 전 우주로 퍼져 나갈 것을 예언하다>(발췌문 68)

나는 이방에서 사역을 확장하고, 전 우주 아래에서 나의 영광을 나타낸다. 나의 뜻은 별처럼 점점이 흩어져 있는 사람들에게 깃들어 있으며, 모두가 나의 섭리에 따라 내가 나누어 준 일들을 하고 있다. 이때부터 나는 새로운 시대로 들어가 모든 사람을 또 다른 세계로 인도했…

매일의 하나님 말씀 <일곱 우레가 크게 울리다 ― 하나님나라의 복음이 전 우주로 퍼져 나갈 것을 예언하다>(발췌문 69)

사람에게 나의 영광을 볼 수 있다는 믿음이 없으면 나 역시 강요하지 않고 사람들 가운데 있는 나의 영광을 다른 세계로 옮겨 간다. 그러다가 모든 사람이 또 후회하면 ‘믿음’에 속한 더 많은 사람에게 영광을 보여 준다. 이것이 나의 사역 원칙이다. 영광은 가나안을 떠날 …

매일의 하나님 말씀 <‘구주’는 이미 ‘흰 구름’을 타고 돌아왔다>(발췌문 45)

말세에 강림한 구세주가 여전히 예수라 불리고 그때처럼 유대에서 태어나 사역한다면, 내가 이스라엘 사람만 만들었고 그들만 구속한다는 것이지 이방과는 무관함을 의미한다. 그렇게 되면, 내가 한 “나는 천지 만물을 창조한 주인이다.”라는 이 말과 모순되지 않겠는가? 내가 유…

매일의 하나님 말씀 <하나님의 나타남으로 새 시대가 열렸다>(발췌문 71)

하나님의 6천 년 경륜은 마무리 단계에 이르렀고, 하나님나라의 문은 하나님이 나타나기를 찾는 모든 이를 향해 열려 있다. 사랑하는 형제자매여, 너희는 무엇을 기다리고 있는가? 무엇을 찾고 있는가? 하나님이 나타나기를 기다리고 있지 않는가? 하나님의 자취를 찾고 있지 않…

매일의 하나님 말씀 <전능자의 탄식>(발췌문 261)

세상의 모든 것은 전능자의 생각 속에서, 눈 아래에서 아주 빨리 변하고 있다. 인류가 한 번도 들어 본 적 없는 것이 갑작스레 등장하는가 하면 오랫동안 지니고 있던 것이 부지불식간에 사라지기도 한다. 아무도 전능자의 행적을 헤아릴 수 없고, 전능자의 생명력이 얼마나 비…

매일의 하나님 말씀 <패괴된 인류에게는 말씀이 ‘육신’ 된 하나님의 구원이 더욱 필요하다>(발췌문 127)

사람의 육체는 사탄에 의해 패괴되고, 가장 심하게 기만당했다. 육체는 극심한 해를 입은 대상이다. 하나님이 친히 육신으로 사역하는 가장 근본적인 원인은 구원의 대상이 육에 속한 사람이고, 사탄도 사람의 육체를 이용해 하나님의 사역을 방해하기 때문이다. 사탄과의 싸움은 …

매일의 하나님 말씀 <하나님의 나타남으로 새 시대가 열렸다>(발췌문 72)

네가 미국인이든, 영국인이든, 어느 나라 사람이든 자신의 국적에서 벗어나고 자아를 초월하여 피조물의 신분으로 하나님의 사역을 바라봐야 한다. 그래야만 하나님의 자취를 특정한 범주에 한정 짓지 않을 수 있다. 많은 사람이 관념적으로 하나님은 특정 국가나 민족에게 나타나는…

매일의 하나님 말씀 <하나님은 사람 생명의 근원이다>(발췌문 260)

이 세상에 온 사람은 모두 생과 사의 과정을 경험하게 되고, 또한 많은 사람이 생사윤회의 과정을 겪게 된다. 살아 있는 사람은 머지않아 죽음을 맞이하게 되고, 죽은 사람은 또다시 돌아오게 된다. 이 모두는 하나님이 각각의 생명체를 위해 안배한 생명의 여정이다. 그런데 …

T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