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 처녀의 비유”를 비롯해 진행된 토론

2018년 09월 24일

슬기로운 처녀가 되도록 열심히 추구하다

저녁 무렵, 가안은 책상 옆에 앉아 성경을 펼쳐 놓고 읽었다. “그 때에 천국은 마치 등을 들고 신랑을 맞으러 나간 열 처녀와 같다 하리니 그 중에 다섯은 미련하고 다섯은 슬기 있는지라 미련한 자들은 등을 가지되 기름을 가지지 아니하고 슬기 있는 자들은 그릇에 기름을 담아 등과 함께 가져갔더니 신랑이 더디 오므로 다 졸며 잘쌔 밤중에 소리가 나되 보라 신랑이로다 맞으러 나오라 하매 이에 그 처녀들이 다 일어나 등을 준비할쌔 미련한 자들이 슬기 있는 자들에게 이르되 우리 등불이 꺼져가니 너희 기름을 좀 나눠 달라 하거늘 슬기 있는 자들이 대답하여 가로되 우리와 너희의 쓰기에 다 부족할까 하노니 차라리 파는 자들에게 가서 너희 쓸 것을 사라 하니 저희가 사러 간 동안에 신랑이 오므로 예비하였던 자들은 함께 혼인 잔치에 들어가고 문은 닫힌지라”(마태복음 25:1~10) 가안은 예수님이 어떤 사람들이 천국에 갈 수 있는지 우리에게 이미지로 비유를 들어주셨다고 생각했다. 기름을 예비하고 신랑을 맞이한 이는 슬기로운 처녀이고, 기름을 예비하지 않아 주님께 버림받은 이는 미련한 처녀이다. 그동안 가안은 슬기로운 처녀가 되어 주님을 영접하고 주님과 함께 잔치에 참석할 거라고 다짐했었다.

이튿날, 동역자 모임에서 가안은 평소처럼 말했다. “형제자매님, 지금은 말세 중의 마지막 시기로, 주님이 오실 때입니다. 예수님은 이렇게 말씀하셨어요. ‘너희도 예비하고 있으라 생각지 않은 때에 인자가 오리라’(마태복음 24:44) 지금 우리는 열심히 성경을 읽고, 열심히 주님을 위해 사역하며, 주님께 회개와 자백의 기도를 드려야 해요. 깨어서 예비하는 것이 가장 중요해요. 슬기로운 처녀처럼 충분한 ‘기름’을 예비해야만 주님의 재림을 영접할 수 있어요. 들림 받는 기회를 놓치지 않으려면 우리가 시간과 장소를 지켜 모이는 것만으로는 부족해요. 돌아가면서 당번을 정해 새벽에도 기도해야 해요.” 가안이 말을 마치자 장 형제가 못 견디겠다는 듯 말했다. “우리가 이렇게 자기 방식대로 예비하고 기다리는 게 슬기로운 처녀의 방법일까요?” 동 자매가 이어서 말했다. “맞아요. 이렇게 하는 게 정말 ‘기름’을 예비하는 거라면 우리는 왜 주님의 재림을 영접하지 못했을까요?” 동 자매의 말이 끝나자 다들 깊은 생각에 빠졌다.

어떤 이가 슬기로운 처녀이고, 어떤 이가 미련한 처녀일까

이때 유 형제가 일어나서 말했다. “어떤 이가 진정한 슬기로운 처녀인지에 대해 저는 다른 생각을 갖고 있어요. 슬기로운 처녀가 ‘신랑’을 맞이한 이야기를 보면서 우리가 매일 깨어서 기도하는 것은 표면적인 방법일 뿐이고 주님의 뜻에 합당하지 않아요. 진정한 슬기로운 처녀는 주님의 음성에 귀 기울여야 합니다.” 이 말을 듣자 모두들 놀라서 말했다. “하나님의 음성을 듣는다고요?” 가안도 이해하지 못하겠다는 듯 말했다. “하나님의 음성을 들어야만 슬기로운 처녀인가요? 그건 처음 듣는 얘긴데 어서 저희들한테 좀 들려주세요.” 유 형제가 웃으며 말했다. “며칠 전 제 아들과 이 주제를 가지고 토론했어요. 아들은 우리가 이렇게 하는 게 슬기로운 처녀의 방법이 아니라고 했어요. 아들이 해외 복음 사이트에 접속해서 어떤 책에 있는 구절을 저에게 보여줬어요. 보고 난 저는 슬기로운 처녀가 확실히 우리가 생각하는 그런 모습이 아니라는 것을 알았죠. 제가 그 구절을 여러분께 읽어 드릴게요.”

『성령의 현재 말씀에 순복할 수 있는 사람은 모두 복이 있는 사람이다. 이전에 사람이 어땠는지에 상관없이, 이전에 성령이 사람에게 어떻게 역사했는지에 상관없이, 최신 역사를 얻은 사람은 다 가장 복이 있는 사람이다. 오늘날, 최신 역사를 따라오지 못하는 사람은 다 도태될 것이다. 하나님이 원하는 사람은 새 빛을 받아들일 수 있는 사람이고, 최신 역사를 받아들이고 인식하는 사람이다. 왜 정결한 처녀가 되어야 한다고 할까? 그것은 그런 사람이 성령 역사를 찾고, 새로운 것을 받아들이며, 또한 옛 관념을 내려놓고, 하나님의 오늘날 역사에 순복할 수 있기 때문이다.』, 『사탄에게 속하면 하나님의 말씀을 깨닫지 못하고, 하나님께 속한 사람이라면 하나님의 음성을 들을 수 있다. 내가 하는 말을 알고 깨닫는 사람이라면 구원받는 사람이고 증거를 할 수 있는 사람이다. 내가 하는 말을 깨닫지 못하는 사람이라면 증거를 할 수 없고, 탈락될 대상이다.』, 『너희들은 진리 앞에서 경건하지 않으며, 그것을 간절히 사모하지 않는다. 그저 덮어놓고 연구하고 무심하게 기다리기만 한다. 그러한 연구와 기다림으로 무엇을 얻을 수 있겠는가? 설마 하나님이 친히 인도하기를 바라는 것인가? 하나님의 말씀조차 분별해 내지 못하면서 무슨 자격으로 하나님의 나타남을 보겠다는 것인가? 하나님이 나타나는 곳에 진리가 선포되고, 그곳에 하나님의 음성이 있다. 진리를 받아들일 수 있는 사람만이 하나님의 음성을 들을 수 있고, 하나님의 나타남을 볼 자격이 있다.』

다 읽고 난 유 형제가 이어서 말했다. “이 구절에서 저는 슬기로운 처녀는 진리를 갈망하고 구하는 마음으로 성령의 음성을 구하고, 하나님의 음성에 귀 기울이며, 하나님의 새로운 사역이 임할 때 고정 관념을 내려놓고 겸손히 구하고, 하나님의 음성을 들은 후에 진리를 받아들이며 하나님의 새로운 사역에 순종할 수 있는 사람이라는 것을 알았어요. 반면, 미련한 처녀는 모두 고정 관념과 상상에 따라 완고하게 자기를 고집하고, 하나님의 음성에 귀 기울이지 않는 사람이에요. 하나님의 음성을 들었어도 하나님의 음성인지도 모르죠. 그리스도를 믿지 않고, 그리스도를 받아들이지 못해서, 하나님이 나타나 하시는 사역을 거부하고 결국에는 하나님의 구원의 은혜를 잃어버려요. 우리가 이렇게 매일 깨어서 기도하는 것도 슬기로운 처녀의 방법이 아닌 것처럼 그건 다 우리의 상상과 고정 관념이에요!”

슬기로운 처녀는 하나님의 음성을 들을 수 있다

이때, 옆에 앉은 윤 자매가 말했다. “아, 유 형제님이 하신 말이 맞아요. 유 형제님이 방금 읽은 그 구절을 듣고 저도 성경 구절 2개가 떠올랐어요. ‘내 양은 내 음성을 들으며 나는 저희를 알며 저희는 나를 따르느니라’(요한복음 10:27), ‘이는 보좌 가운데 계신 어린 양이 저희의 목자가 되사 생명수 샘으로 인도하시고 하나님께서 저희 눈에서 모든 눈물을 씻어 주실 것임이러라’(계시록 7:17) 주님의 재림을 맞이하고 싶으면 하나님의 음성에 귀 기울이는 것이 가장 중요해요. 주님의 음성을 들을 줄 아는 이가 슬기로운 처녀예요! 베드로는 예수님이 말 한마디로 바람과 바다를 평온히 하시고, 보리떡 5개와 물고기 2마리로 5천 명을 배불리 먹이시며, 죽은 자를 살리시는 일 등을 보았고, 주님의 말씀을 따라 사역할 때 예수님에게 하나님의 본질이 있는 것을 보고는 바로 그리스도라고 확신했어요. 또한 사마리아 여인은 예수님과 이야기를 나눌 때 주님이 그녀의 마음속비밀을 말하는 것을 듣고 오직 하나님만이 이런 속마음을 드러낼 수 있고, 예수님이 하신 말씀은 사람이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란 것을 알았어요. 그녀는 예수님이 하신 말씀에서 그가 바로 오시겠다던 메시아이고, 그리스도라는 것을 확신했어요. 그들은 모두 주님의 말씀에서 예수님이 하나님으로부터 오셨다는 것을 알아차렸고 마지막에는 하나님의 구원의 은혜를 받았어요. 그것이 바로 그들의 슬기로운 점이에요.” 모두가 고개를 끄덕이며 확실히 그렇다고 말했다!

미련한 처녀는 왜 하나님께 버림을 받을까

동 자매가 말했다. “ 하나님 양은 하나님의 음성을 들을 수 있어요. 무릇 하나님의 음성을 알아듣는 이는 슬기로운 처녀이고, 무릇 하나님의 음성을 알아듣지 못하는 이는 미련한 처녀예요. 생각해보면, 당시 예수님이 오셔서 사역하실 때, 바리새인들은 구하고 갈망하는 마음이 없었어요. 그리스도가 선포한 진리에서 구하고 알아보지 않았고 하나님의 음성인지 아닌지도 모르면서 자신의 상상에 따라 하나님의 사역을 규정했어요. 그들도 주님이 나타내신 표적을 보았어요. 예를 들면, 주님의 말씀으로 죽은 사람이 부활하고, 장님이 눈을 뜬 기적이요. 하지만 그들은 하나님의 음성을 들을 줄 몰라서 성육신 예수님을 보통 사람처럼 대했을 뿐만 아니라 하나님의 음성을 사람의 말이라고 하고 심지어 예수님을 판단하고 모독하기까지 했어요. 마지막에는 주님을 십자가에 못 박고, 하나님을 믿으면서도 하나님을 대적하는 사람이 되었어요. 결국 하나님의 저주와 형벌을 받게 되었지요. 이제 우리는 더 분명히 알 수 있어요. 하나님의 음성에 귀 기울이지 않으면 미련한 처녀가 되어 하나님께 버림받을 수밖에 없어요.”

슬기로운 처녀는 말세 하나님의 말씀을 구한다

장 형제가 얼른 말했다. “그렇게 말씀하시는 것을 들으니 하나님의 음성을 듣는 것이 아주 중요하다는 걸 알겠어요. 특히 말세에 주님의 재림을 영접하는 결정적인 순간에서요. 예수님이 이렇게 말씀하셨기 때문이죠. ‘내가 아직도 너희에게 이를 것이 많으나 지금은 너희가 감당치 못하리라 그러하나 진리의 성령이 오시면 그가 너희를 모든 진리 가운데로 인도하시리니 그가 자의로 말하지 않고 오직 듣는 것을 말하시며 장래 일을 너희에게 알리시리라’(요한복음 16:12~13), ‘밤중에 소리가 나되 보라 신랑이로다 맞으러 나오라 하매’(마태복음 25:6), ‘귀 있는 자는 성령이 교회들에게 하시는 말씀을 들을찌어다’(계시록 2:7) 이 성경 구절을 통해서도 주님이 다시 오실 때 또 말씀하신다는 것을 알 수 있어요. 그래서 우리가 하나님의 음성을 들을 수 있는지 없는지가 주님의 재림을 영접할 수 있는지 없는지를 직접적으로 결정해요. 지금 급선무는 바로 성령이 하시는 말씀을 구하는 거예요. 성령이 하시는 말씀을 찾고 하나님의 음성인지 아닌지 듣기만 하면 하나님이 나타나셨는지 아닌지 확신할 수 있어요. 하지만 지금 우리는 어디에 가서 찾아야 할까요?”

신 형제가 말했다. “아, 정말 다들 똑똑하신 분들인데 어리석을 때가 있었네요. 방금 유 형제님이 읽어 준 그 구절은 우리가 한 번도 들어본 적이 없었어요. 그 말에 비밀이 있어요! 그건 보통 사람들이 말할 수 있는 게 아니에요. 제가 듣기에는 성령으로부터 나온 것 같아요.”

가안이 웃으며 말했다. “맞아요. 그 몇 구절은 확실히 성령으로부터 나온 것이에요. 사람이 말할 수 있는 것 같지 않아요. 예전에 저는 우리가 항상 깨어서 기도하면 슬기로운 처녀가 되는 줄 알았어요. 오늘 우리가 이렇게 나누면서 그건 다 우리의 고정 관념과 상상이라는 것을 깨달았어요. 그렇게 하는 건 미련한 처녀의 모습이고 주님을 영접할 수 없어요! 정말 주님의 인도에 감사드려요. 유 형제님이 읽어준 그 구절을 통해서 어떤 이가 슬기로운 처녀인지 알았어요. 슬기로운 처녀가 되는 핵심은 하나님의 음성을 들을 줄 알고, 구하고 갈망하는 마음을 가지는 거예요. 마치 주님이 말씀하신 것처럼요. ‘구하는 이마다 받을 것이요 찾는 이가 찾을 것이요 두드리는 이에게 열릴 것이니라’(누가복음 11:10) 성령의 음성을 찾는 건 딴 데 가서 찾을 필요가 없겠네요. 유 형제님 아들이 복음 사이트에서 그 구절을 찾았다고 했잖아요? 우리 유 형제 아들을 찾아가 인터넷으로 봅시다!”

유 형제가 말했다. “주님, 감사합니다! 그럼 오늘 밤 우리 집으로 오세요.”

가안이 말했다. “좋아요. 오늘 밤에 갈게요!”

‘하나님의 약속’ 사이트를 애용해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예수님은 마지막 때에 오셔서 성도들을 데리고 천국에 들어갈 것이라고 약속하셨습니다. 그리고 말세인 지금 주의 재림에 관한 예언은 기본적으도 다 이루어졌습니다. 성경에 예언된 말세의 대재난도 이미 눈앞에 다가왔습니다. 그렇다면 대재난이 오기 전, 어떻게 하면 하나님 앞으로 올려져 보호를 받을 수 있을까요? 소통을 원하시는 분은 하단의 채팅창을 이용해 주십시오. 함께 주의 재림을 맞이하는 길을 찾아봅시다.

성경 테마, 영적 생명의 양식, 신앙 문답, 복음 영상 등 풍성한 묵상 자료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메신저를 클릭하신 후 묵상 내용을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하나님의 음성을 분별하는 방법

성경 참고 “내가 아직도 너희에게 이를 것이 많으나 지금은 너희가 감당치 못하리라 그러하나 진리의 성령이 오시면 그가 너희를 모든 진리 가운데로 인도하시리니 그가 자의로 말하지 않고 오직 듣는 것을 말하시며 장래 일을 너희에게 알리시리라”(요한복음 16:12~13) …

찾고 구하는 마음이 만분의 일만 있어도 하나님은 깨우쳐 줍니다

저는 1990년에 예수님을 믿게 된 재림파 동역자 중의 한 사람입니다. 2001년, 저는 제가 있었던 교회에서 전능하신 하나님의 말세 사역에 대한 부정적인 선전을 많이 들었는데 사람들이 ‘동방번개’는 이단, 사교이고 깡패 조직이며, 전문적으로 돈과 여자를 이용해 사람을…

성경에 기록된 예언을 어떻게 바르게 대해야 하는가

성경에 기록된 예언이 어떻게 이루어져 가는지, 이것은 성도들에게 아주 중요한 문제이다. 또한 우리가 성경에 기록된 예언에 관한 강해를 많이 들을수록 더 모호해 지기도 한다. 그리하여 우리는 주님을 맞이 하기 위해 먼저 어떻게 성경의 예언을 바르게 대해야 하는지 알아야 한다.

슬기로운 처녀는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주님을 맞이한다

예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밤중에 소리가 나되 보라 신랑이로다 맞으러 나오라 하매”(마태복음 25:6)“볼찌어다 내가 문밖에 서서 두드리노니 누구든지 내 음성을 듣고 문을 열면 내가 그에게로 들어가 그로 더불어 먹고 그는 나로 더불어 먹으리라”(계시록 3:20) 이처럼…

누가 “모든 교회가 하나로 되게 한다"는 사역을 할 것인가?

하루는 집에서 성경을 보고 있는데, 왕자매와 조자매가 우리 집으로 찾아왔습니다. 오랫동안 서로 보지 못하다가 이렇게 갑자기 만나게 되니 저는 무척 기뻤습니다. 저는 기쁜 마음으로 자매들에게 마실 물을 따라주고 차도 대접했습니다. 그때 왕자매가 저에게 물어보는 것이었습니…

내 마음의 가시 — 한 패역한 자의 각성 (하)

그래서 저는 유튜브에서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채널을 검색하고 예약 구독하면서 살그머니 전능하신 하나님의 말세 역사를 알아보았습니다. 어느 날, 저는 쉬는 시간에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채널에 올라 <’구주’는 이미 ‘흰 구름’을 타고 돌아 오셨다>라는 전능…

생명수의 원천을 찾는 마음의 여정

저는 천주교 가정에서 태어났고, 저와 형제자매들은 모두 천주교 계통의 학교에서 학업을 마쳤습니다. 신부님과 수녀님 그리고 저의 어머니는 우리에게 성경읽는 법을 가르쳐 주었고, 또 옛 성도의 조각상과 성모 마리아에게 기도하는 법도 가르쳐 주었습니다. 천주교 성당에서는 또…

매일 성경 _ 요한복음 20:29

“예수께서 가라사대 너는 나를 본 고로 믿느냐 보지못하고 믿는 자들은 복되도다 하시니라”(요한복음 20:29)

T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