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ble Reading Made Easy

하나님에 대한 욥의 믿음은 하나님이 보이지 않음으로 인해 흔들린 적이 없다

2018년 08월 31일

욥은 하나님에 대하여 귀로 듣기만 하였다

“그가 내 앞으로 지나시나 내가 보지 못하며 그가 내 앞에서 나아가시나 내가 깨닫지 못하느니라”( 9:11)

“그런데 내가 앞으로 가도 그가 아니 계시고 뒤로 가도 보이지 아니하며 그가 왼편에서 일하시나 내가 만날 수 없고 그가 오른편으로 돌이키시나 뵈올 수 없구나”(욥 23:8~9)

“주께서는 무소불능하시오며 무슨 경영이든지 못 이루실 것이 없는줄 아오니 무지한 말로 이치를 가리우는 자가 누구니이까 내가 스스로 깨달을 수 없는 일을 말하였고 스스로 알 수 없고 헤아리기 어려운 일을 말하였나이다 내가 말하겠사오니 주여 들으시고 내가 주께 묻겠사오니 주여 내게 알게 하옵소서 내가 주께 대하여 귀로 듣기만 하였삽더니 이제는 눈으로 주를 뵈옵나이다 그러므로 내가 스스로 한하고 티끌과 재 가운데서 회개하나이다”(욥 42:2~6)

하나님은 욥에게 나타나지 않았지만, 욥은 하나님의 주재를 믿었다

너희는 이런 구절들에서 주요 내용이 무엇인지 보았느냐? 여기에서 한 가지 사실을 발견한 사람이 있느냐? 먼저 우리는 욥이 어떻게 하나님이 계신다는 것을 알게 되었는지, 천지 만물을 하나님이 주재한다는 것을 어떻게 알았는지 보자. 다음 구절로 이상의 2가지 문제에 대한 해석이 가능할 것 같다. “내가 주께 대하여 귀로 듣기만 하였삽더니 이제는 눈으로 주를 뵈옵나이다 그러므로 내가 스스로 한하고 티끌과 재 가운데서 회개하나이다”(욥 42:5~6). 이 구절로부터 욥은 전해지는 말을 통해 하나님이 계시다는 것을 알았지 직접 눈으로 본 것이 아니라는 것을 알 수 있다. 이러한 배경에서, 그는 하나님을 따르는 길로 들어선 것이다. 그 후 그는 삶 속에서, 만물 가운데서 하나님의 존재를 입증하였다. 여기서 우리가 부인할 수 없는 한 가지 사실은 무엇이냐? 욥이 ‘하나님을 경외하며 악에서 떠나는’ 길을 갔을지라도, 그는 하나님을 본 적이 없었다는 것이다. 이 점은 지금의 사람들과 같지 않으냐? 욥은 하나님을 본 적이 없었다. 다른 말로, 욥은 하나님이 계시다는 것을 듣기는 했지만 하나님이 어디에 계신지, 어떤 모습인지, 무엇을 하시는지 몰랐다는 것이다. 이것은 주관적인 요인이다. 객관적으로 보자면, 그가 하나님을 따를지라도 하나님은 한 번도 그에게 나타난 적이 없고, 그와 말을 나눠 본 적도 없다는 것이다. 이것이 사실이 아니냐? 하나님이 그와 얘기를 나눈 적도 없고 그에게 어떤 명령을 한 적도 없었음에도 욥은 만물을 통해서, 자신이 들은 ‘하나님이 계신다’는 말을 통해서 하나님의 존재와 하나님의 주재를 보았다. 그것을 계기로 그는 하나님을 경외하며 악에서 떠나는 삶을 시작한 것이다. 이것이 욥이 하나님을 따르게 된 원인과 과정이다. 그러나 그가 어떻게 하나님을 경외하며 악에서 떠났든지, 어떻게 자신의 순전함을 지켰든지 간에, 하나님은 그에게 한 번도 나타난 적이 없었다. 다음의 이 구절을 읽어 보자. “그가 내 앞으로 지나시나 내가 보지 못하며 그가 내 앞에서 나아가시나 내가 깨닫지 못하느니라”(욥 9:11). 이 말이 뜻하는 바는, 욥은 하나님이 그의 곁에 계시다는 것을 느꼈을 수도 있고 못 느꼈을 수도 있지만 단 한 번도 하나님을 볼 수 없었다는 것이다. 그가 하나님이 그의 앞을 지나가거나 일을 행하거나 사람을 인도한다고 상상하기는 했지만 전혀 알지 못했다. 하나님은 사람이 주의하지 않을 때 사람에게 임하기 때문에 사람은 하나님이 언제 임했는지, 어디에 임했는지 알지 못한다. 하나님이 보이지 않기에, 사람에게 있어 하나님은 모습을 감춘 존재인 것이다.

욥의 기도,기도하는 욥,

하나님에 대한 욥의 믿음은 하나님이 보이지 않음으로 인해 흔들린 적이 없다

다음 구절에 또 욥의 이런 말이 있다. “그런데 내가 앞으로 가도 그가 아니 계시고 뒤로 가도 보이지 아니하며 그가 왼편에서 일하시나 내가 만날 수 없고 그가 오른편으로 돌이키시나 뵈올 수 없구나”(욥 23:8~9). 이 기록을 보면, 욥의 체험에서 하나님은 시종일관 욥에게 보이지 않았고, 그에게 공개적으로 나타난 적이 없으며, 그에게 공개적으로 무슨 말씀을 한 적도 없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하지만 욥은 하나님의 존재를 확신했다. 그는 늘 하나님이 그의 앞을 지나가거나 그의 우편에서 일을 한다고 생각했다. 비록 보이지 않지만 하나님이 그의 곁에서 그의 모든 것을 주재하고 계신다고 생각한 것이다. 하나님을 전혀 본 적이 없는 상황에서도 욥은 자신의 믿음을 지킬 수 있었는데, 이것은 그 누구도 할 수 없는 것이다. 왜 할 수 없는 것이냐? 하나님이 그에게 말씀하지도 않았고 나타나지도 않았기 때문이다. 욥에게 진정한 믿음이 없었다면 그는 계속해서 나아가지 못했을 것이며, 하나님을 경외하며 악에서 떠나는 길을 지키지 못했을 것이다. 이것이 사실이 아니냐? 너는 욥이 이렇게 말하는 것을 보고 어떤 생각이 들었느냐? 욥의 순전함과 정직함, 그가 하나님 앞에서 보인 의로움은 하나님이 과장한 것이 아니라 진짜라는 생각이 들지 않았느냐? 하나님이 그를 대하는 것도 다른 사람을 대하는 것과 다르지 않았다. 그에게 나타나지 않았고, 그에게 말씀하지도 않았다. 하지만 그는 의연하게 자신의 순전함과 정직함을 지키며, 하나님의 주재를 믿었다. 게다가 하나님께 죄지을까 두려워 항상 번제를 드리며, 늘 하나님 앞에 나아와 기도하였다. 욥이 하나님을 본 적이 없음에도 하나님을 경외했다는 이 사실로 볼 때, 욥이 얼마나 긍정적인 것을 좋아했는지, 욥의 믿음이 얼마나 확고했고 얼마나 실제적이었는지를 알 수 있다. 욥은 하나님이 자신에게 보이지 않는다 해서 하나님의 존재를 부인하지 않았고, 하나님을 본 적이 없다는 이유로 믿음을 잃거나 하나님을 버리지 않았다. 또한, 그는 하나님이 만물을 주재하는 보이지 않는 사역에서 하나님의 존재를 체험했으며, 하나님의 주재와 능력을 느꼈다. 그는 하나님이 보이지 않는다는 이유로 정직한 사람이 되는 것을 포기하지 않았고, 하나님이 그에게 나타난 적이 없다는 이유로 ‘하나님을 경외하며 악에서 떠나는’ 길로 나아가는 것을 포기하지 않았다. 그는 하나님께 공개적으로 나타나셔서 하나님의 존재를 입증하라고 요구한 적이 없었다. 그는 만물 가운데서 이미 하나님의 주재를 보았고, 다른 사람이 받지 못한 복과 은혜를 얻었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비록 하나님이 예전과 다름없이 그에게 보이지 않는다 할지라도, 하나님에 대한 욥의 믿음은 흔들린 적이 없었다. 그러므로 그는 그 어떤 사람도 얻지 못한 성과, 곧 하나님의 칭찬과 축복을 받았던 것이다.

사탄이 욥을 처음으로 시험하다(가축은 약탈당하고, 자녀는 화를 입다)

1) 하나님의 말씀 “여호와께서 사단에게 이르시되 네가 내 종 욥을 유의하여 보았느냐 그와 같이 순전하고 정직하여 하나님을 경외하며 악에서 떠난 자가 세상에 없느니라”(욥 1:8) “여호와께서 사단에게 이르시되 내가 그의 소유물을 다 네 손에 붙이노라 오직 그의 몸에는…

욥은 사탄을 이겨 하나님 눈에 진정한 사람이 되었다

하나님은 사람의 내면을 보고 사람은 겉면을 본다고 나는 늘 말해 왔다. 하나님은 사람의 내면을 살핌으로 사람의 본질을 아는 반면, 사람은 사람의 겉모습을 보고 그 사람의 본질을 정의한다. 욥이 자신의 생일을 저주했을 때, 욥의 세 친구 및 모든 영적 인물들은 그 행동에…

욥이라는 사람에 대하여 (2)

욥의 이성 욥은 실제 체험이 있었고 정직하고 성실한 인성을 갖추었기 때문에, 재산과 자녀를 잃었을 때 가장 이성적인 판단과 선택을 할 수 있었다. 그의 이러한 이성적인 선택은 그가 평소에 추구했던 것과 하나님의 행사에 대한 인식과 불가분의 관계가 있다. 욥은 정직했기 …

욥은 화복을 따지지 않고 하나님의 이름을 찬송하였다

성경에 기록된 욥의 이야기에 한 번도 언급한 적이 없는 사실이 하나 있다. 그것이 우리가 오늘 언급할 중점이다. 욥이 하나님을 보지 못했고 직접 하나님의 말씀을 듣지 못했을지라도, 그의 마음속에는 하나님의 자리가 있었다. 그가 하나님을 대하는 태도는 어떠했느냐? 바로 …

욥에 대한 사람들의 많은 오해

욥이 겪은 고통스러운 일은 하나님이 사자를 보내서 한 것이 아니고, 하나님이 친히 한 것도 아니라 하나님의 원수인 사탄이 직접 한 것이다. 그러므로 욥의 고통받은 정도가 얼마나 심한지 알 수 있다. 그러나 이때, 욥은 자신이 평소에 마음속에 갖고 있던 하나님에 대한 인…

욥의 삶의 가치

시련을 겪은 후의 욥 “여호와께서 욥에게 이 말씀을 하신 후에 데만 사람 엘리바스에게 이르시되 내가 너와 네 두 친구에게 노하나니 이는 너희가 나를 가리켜 말한 것이 내 종 욥의 말 같이 정당하지 못함이니라 그런즉 너희는 수송아지 일곱과 수양 일곱을 취하여 내 종 욥에…

욥의 증거가 후세 사람들에게 주는 경고와 계시

사람은 하나님이 한 사람을 완전히 얻는 전 과정을 깨달은 동시에, 하나님이 욥을 사탄에게 넘긴 목적과 의미도 알게 되었다. 또 더 이상 욥이 받았던 고난을 마음에 두지 않게 되었고 욥이 받은 고통의 의미에 대해 새로운 깨달음이 생겼다. 사람은 더 이상 욥과 같은 시험이…

하나님이 욥을 사탄에게 넘긴 것과 하나님 사역의 근본 취지와의 관계

비록 이때 절대다수의 사람들이 욥의 순전함과 정직함을 인정하고, 또 욥이 ‘하나님을 경외하며 악에서 떠난’ 자라는 것을 인정했을지라도, 욥을 인정함으로 하나님의 뜻을 더 알게 된 것은 아니었다. 많은 사람들은 욥의 인성과 그가 추구하는 바를 부러워하는 동시에, 하나님에…